영어 이메일(email) 쓰는 방법


라쿤잉글리시 미친너굴입니다. 


오늘은 영어 이메일 쓰는 방법에 대해서 살펴보겠습니다.

외국의 거의 대부분의 업무처리는 email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유학을 준비하거나 외국계 회사에 근무를 희망하거나 외국 거래처와 업무가 있는 분들이라면 email 작성법은 잘 익혀두셔야합니다. 

교과서식으로 쓰는 형식적인 영어 이메일이 아니라 실제 비지니스 현장이나 일상적으로 쓰는 이메일 형식에 대해서 알려드릴려고 합니다.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email 쓰는 방법


대부분 북미의 중고등학교, 혹은 College, University에서는 Writing 시간을 통해서 Letter, Memo, Email 쓰는 법을 배웁니다. 우리 나라와는 많이 다르죠?

그 중에 보통 비지니스 레터, 혹은 email은 아래처럼 작성해야한다고 가르쳐줍니다. 저 역시도 Technical Writing 시간에 이렇게 배웠습니다.

받은 사람이 Jonathan Budz, 보내는 사람이 Danny Choo라고 해볼께요.

제일 처음 Dear Mr,/Mrs./Ms로 시작해서 받는 사람의 성(Last name)을 적고, 콜론를 찍고, 내용을 적을 다음, 맺는 인사는 Sincerely, 그리고 마지막으로 나의 전체 이름(First name Last name)을 적으면 됩니다.


Dear Mr. Budz:

(말할 내용)
 

Sincerely,

Danny Choo


그런데, 실제로 교수님들, 친구들, 외국 회사 사람들하고 letter나 email을 주고 받을 때, 위처럼 적은 상대방을 본적이 거의 없습니다. 이렇게 너무 옛날, 격식체로 딱딱하게 적는 사람이 없습니다. 오히려 우리가 생각하기에 이렇게 격식있게 적어야 할 것 같지만, 실제로는 받는 사람이 느끼기에는 '뭐야 이 사람 모자란거 아니야?' 하면서 더 이상하게 생각합니다.



보통의 사람들이 쓰는 email 형식


보통 95% 이상의 개인적인 메일이나 비지니스 메일은 아래 형식으로 작성됩니다. 


Hi Budz,

(말할 내용)
 

Thanks,

Danny


현대 영어권의 비지니스 세계에서, 이렇게 케주얼한 형태를 더 좋아합니다. 심지어는 그 상대방을 만난적이 없거나, 중요한 사람이라 할지라도 말이죠.

email 작성법

- Hi 먼저 인사를 하고, 성(Last name)을 적고 콤마를 찍는다

- 간단하게 말할 내용을 작성한다.

- "Best Regards" 같은 옛날식 표현보다는 Thanks로 마친다.

- 마지막에는 이름(first name)만 적는다. 


이러한 케주얼한 글쓰기가 더 친근한 사이를 나타내주는 역할을 합니다.


그리고, 요즘에는 교과서적인 예전 형식적인 형태로 작성된 이메일을 의심스럽게 보기도합니다. 예를 들어, 대부분의 스팸메일이나 피싱메일이 대부분 격식체로 쓰여진 메일들기 때문입니다.


Dear Sir or Madam:

I am contacting you for a legitimate business transaction. ...

...


작성된 이메일이 신종 사기 메일, 피싱이 아니라고 해도. 너무 딱딱한 형식적으로 쓰인 메일은 그 보내는 이가 날 잘모르는게 아닌가? 나한테 뭔가를 바라는게 아닌가 하는 오해를 부를 수도 있습니다.

물론, 비지니스 파트너의 배경, 직업, 스타일에 따라서 이메일 형식은 얼마든지 달라질 수 있습니다. 



Thanks for studying Today!






'좋아요', '팔로우', '친구', '구독'해 주세요.^^

라쿤잉글리시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raccoonenglish
트 위 터 https://twitter.com/RaccoonEnglish0
카카오스토리 https://story.kakao.com/raccoon_english
네이버 오픈캐스트 http://opencast.naver.com/re979

▶ 블로그 저작권 및 펌 관련 안내                                                               저작권등록 2013 Copyright ⓒ L양           


여러분의 공감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블로그 이미지

미친너굴

영어 공부하시는 모든 분들에게 열린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